• MAIN MENU
  • 연애
    연애 여친의 충격 과거 알게 된 남자의 변심, 클럽에서 '이것'까지...'경악'

    11월 26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자신의 과거를 알게 된 남자친구의 마음이 변한 것 같다는 한 여성의 사연이 온라인상을 뜨겁게 달궜다. dogdrip.net dogdrip.net 게시물을 작성한 여성은 "애인이 내가 과거에 놀았던 걸 아니까 변했다."라며 "난 몇 년 전에 클럽, 헌팅포차 같은 곳에 종종 갔었는데, 이제는 혼자 집에서 맥주 마시면서 넷플릭스 보는 걸 즐긴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애인은 원래 유흥을 싫어하고, 집돌이 성향이다."라며 "애인은 자기랑 내가 비슷한 성향 같아 호감을 느꼈는데, 과거를 알고 나니 사람이 달라 보인다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그는 남자친구에게 그런 곳에 안 간 지 몇 년이나 됐다는 사실도 밝혔지만, 경험이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실망했다는 답변을 받게 되었다.   도무지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여성의 사연에 커뮤니티 회원들은 엇갈린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주로 "어린 나이에 헌팅포차나 클럽 같은 곳 가 볼 수도 있는 거지, 불법도 아니고 뭐가 잘못된 거냐", "놀 수 있을 때 놀아야지. 늦바람이 더 무섭다."라는 반응을 보였지만, 일부 회원들은 "그런 곳 가면 문란하게 놀 수밖에 없다."라며 작성자를 비난했다. 

    연애 임신한 여자친구를 책임지지 않기 위해 '이 방법' 쓴 남자의 최후

    11월 26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여자친구를 임신시킨 한 남성이 충격적인 본심을 전해 논란을 일으켰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게시물을 작성한 남성은 "여친이 임신했는데, 여친 나이가 32살이고 모아둔 돈도 없이 빚만 천만 원이다."라며 "어떻게 하면 좋겠냐고 물어보길래 내가 무정자증이라 임신이 될 리 없다고 못 박았다."라고 전했다.   그는 임신한 여자친구를 책임지지 않기 위해 배 속의 아이가 본인의 아이가 아니라고 주장한 것이다. 또한 그는 "저 늙은 여친이랑은 잠자리 파트너 개념이었다."라며 "제발 여친이 다른 사람과도 잠자리를 가지는 문란한 여자여서 날 완전 버리고 떠났으면 좋겠다."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해당 게시물은 온라인상에 확산해 지금까지 작성자를 향한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커뮤니티 회원들은 "뭐 저런 쓰레기가 다 있냐", "책임지지도 못 할 짓을 왜 하냐", "정말 양심도 없나 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애 8살 어린 여자친구를 만나는 남자가 지켜야 할 것들

    11월 25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된 "8살 어린 여친 만날 때 주의사항"이라는 게시물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포모스 포모스 해당 게시물에는 8살 연하인 여자친구가 직접 작성한 '연애 중 주의사항'이 적혀 있다. 그중에는 '데려다주면 쉬었다 가기', '시간 남았는데 퇴실하지 않기', '장어 한 달에 1번 먹기', '오늘 각오하라고 하고서 먼저 자지 않기' 등 성생활에 관련된 항목들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주의사항을 작성한 여성이 본인보다 8살이나 많은 남자친구의 체력을 걱정하고 있음을 나타낸다. 해당 게시물이 온라인상에 확산하자, 이를 접한 누리꾼들의 높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이들은 "8살 어린 여자친구 만나기 참 어렵다.", "남자친구 나이가 많은가 보다.", "30대 이상이면 저거 다 지키기 힘들 거다.", "어린 여자친구 쉽게 얻을 수 있는 거 아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애 소개남과 친구를 착각한 여자, '충격' 문자 내용에 남자 반응이...'화들짝'

    11월 25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소개팅 남성과 친구를 착각해 문자를 잘못 보낸 한 여성의 사연이 온라인상을 뜨겁게 달궜다. 에펨코리아 게시물을 작성한 여성은 "소개남과 카톡 완전히 망했다."라며 "친한 동기가 여행을 가서 음식 얘기 중이었는데, 카톡에 초밥 사진이 와서 당연히 동기인 줄 알고 답장을 보냈다."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에펨코리아 이어 그는 소개받은 남성과 나눈 메시지 내용을 공개했다. 남성이 초밥 사진과 함께 하트 이모티콘을 전송하자, 작성자는 비속어와 함께 "난 방금 컵라면 먹고 왔다."라고 답장했다. 이에 남성은 매우 당황한 듯 "시부.. 뭐?"라고 답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후 해당 게시물을 본 커뮤니티 회원들의 높은 관심이 이어졌다. 이들은 "???로 삼행시 하겠다고 했어야지.", "가식적으로 대하는 것보다 차라리 이게 나을 수도 있다.", "남자 진짜 깜짝 놀랐겠다.", "본색이 드러나 버렸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애 어느 오피스텔 신음 테러 사건.. '공지에 뭘 쓴 거지?'

    11월 25일 2022 - by 박혜린 기자 - Leave a Comment

    1인 가구가 모여 있는 원룸촌이나 오피스텔 건물에 거주하는 이들은 배려와 예의를 지키며 층간소음이 일어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그런데 다소 원활하지 못한 방음 처리와 조용한 원룸촌에서 커플의 신음이 들려와서 피해를 호소하는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이에 어느 누리꾼이 복도까지 들려오는 여성의 신음 때문에 경고문을 부착했다고 인증을 남겼다.   포모스 커뮤니티 이하 동일 25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오피스텔 신음 테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게시물에는 의미심장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되었다.    작성자는 이웃의 집에서 들려오는 신음 때문에 참지 못해 공지문을 자필로 작성해 엘리베이터에 부착한 것으로 드러났다. 공지문에는 '몇 호인지는 모르겠지만 성관계 소리 (주로 여성 분 신음, 나 미칠 것 같아) 때문에 살 수가 없다. 소리 크게 내면서 하고 싶으면 모텔 가라. 혼자 사는 공간 아니다. 조금만 조심해달라. 그렇다면 진심으로 감사하겠다'라는 글이 담겼다.    정중한 누리꾼의 공지문에 다른 누리꾼들은 '나는 옆 집이 여름에 창문열고 저러는데 소리 다들려서 똑같이 대사 친 적 있다' '복도에서 울려 퍼질 때도 가끔 있다' '방음이 안 되는 건지 소리가 큰 건지 잘 모르겠다' 등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애 사내연애했던 전 여친, 회사에서 마주치자 결국 '이 행동'까지...'경악'

    11월 24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사내 연애했던 전 여자친구와 이별 후 고민이 생겼다는 한 남성의 게시물이 온라인상을 뜨겁게 달궜다. 에펨코리아 게시물을 작성한 남성은 "전 여친이 회사에서 말 걸면 차갑게 군다."라며 "그러다가도 주말에 가끔 뭐하냐면서 메시지를 보내기도 한다."라고 전했다.    에펨코리아 그는 애매한 전 여자친구의 행동 때문에 그의 마음이 어떤지 헷갈린다며 "홧김에 헤어졌는데, 난 다시 사귈 의향이 있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여행 갔을 때 찍은 사진도 아직 못 지웠다."라며 "직설적으로 내 마음을 이야기해야 하나?"라고 물었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커뮤니티 회원들은 작성자를 향한 응원과 조언을 남겼는데, 그중 "차로 쳐라"라는 댓글이 웃음을 유발했다. 이들은 "이게 자동차 갤러리지"라며 폭소했다. 다른 회원들은 "주말에 먼저 연락하는 건 아직 마음 있는 거 아니냐", "헷갈려하지 말고 마음을 고백해라" 등의 의견을 남겼다.

    연애 연인과의 관계에서 수동적인 표현을 바꾸고 싶었던 여성

    11월 24일 2022 - by 김준우 기자 - Leave a Comment

    온라인 커뮤니티에 연인과 관계할때 수동적인 말을 바꿔서 말한다는 네티즌들의 글이 올라왔다.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 글쓴이에 따르면 '넣어줘'라는 말이 수동적이라서 그 대신 '들어와'라고 말한다고 한다. 글쓴이는 단어 하나로부터 차이가 시작되는 거라고 말했다. 픽사베이 이미지 (기사 내용과 무관) 이 게시글을 본 네티즌들은 흥미롭다는 반응을 보였다. 

    연애 장거리 연애 중 바람 난 여자친구...그런데 '상상초월' 검거 방법이?

    11월 24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장거리 연애 중 여자친구가 바람피운 사실을 알게 된 남성이 자신의 사연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에펨코리아 게시물을 작성한 남성은 "장거리 커플이라 한 달에 한 번 정도 만난다."라며 "여자친구가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 신규로 가게 되었는데, 여자 한 명, 남자 한 명을 포함해 세 명이 동기다."라고 설명했다.   에펨코리아 그러면서 여자친구가 바람피운 사실을 어떻게 알게 되었는지 털어놓았다. 그는 "어제 여자 동기와 자기 집에서 밥을 먹는다더라"라며 "그런데 (여자친구가) 보내준 사진을 보니까 숟가락에 남자가 핸드폰을 들고 서 있더라"라고 말했다. 알고 보니 그의 여자친구는 여자 동기가 아닌 다른 남자와 집에서 밥을 먹었고, 사진 속 숟가락에 남성의 모습이 비쳐 이 사실이 발각된 것이다.   모든 사실을 알게 된 남성은 허탈한 심정을 감추지 못했다. 그의 게시물을 본 커뮤니티 회원들은 "진짜 바람이든 아니든 거짓말한 거 자체가 잘못된 거다.", "뻔뻔하게 인증샷 찍어 보낸 게 소름 돋는다.", "여자 동기 머리가 짧은 거일 수도 있지 않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애 6살 연하 모태솔로 남친 데리고 섬에 간 여성

    11월 24일 2022 - by 김서정 기자 - Leave a Comment

    에펨코리아 몇년 전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남자친구와의 고충을 겪은 여자의 사연이 지금까지 화제가 되고 있다.    에펨코리아 이 게시물을 작성한 여성은 평소 6살 연하의 모태솔로 남친과 스킨십 진도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한다. 답답한 마음에 그녀는 남자친구를 데리고 섬으로 여행을 가게 되었다. 그날 밤 1주년 선물로 소원을 들어주겠다는 여성의 말에 남자친구의 기상천회한 대답이 누리꾼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에펨코리아 댓글 이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남자라면 그럴수 있냐", "믿을수 없다","봄잠바가 최고다" 등의 다양한 댓글을 남겼다.

    연애 남친이 두고 간 '이것' 냄새 맡아 봤다가 그만...중독돼버린 여자의 '최후'

    11월 24일 2022 - by 우예린 기자 - Leave a Comment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마약에 중독되어버린 여자"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와 이목을 끌었다. 포모스 게시물을 작성한 여성은 "남친이 주말마다 와서 속옷을 놓고 가는데, 입고 왔던 속옷 냄새가 묘하게 좋다."라며 남자친구의 속옷 냄새에 관해 설명하기 시작했다.   포모스 그는 "눅눅하면서도 남자 같은 냄새다."라며 "평일에 남자친구가 두고 간 거 냄새 계속 맡고, 혼자 그거하곤 했다."라고 털어놨다. 이는 작성자가 남자친구의 속옷 냄새에 성적 흥분을 느껴 홀로 욕구를 해결했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남자친구가 알면 싫어할 것 같다며 걱정하는 작성자의 말에 누리꾼들은 의외의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싫어하진 않을 것 같다.", "남자친구도 그 냄새가 중독적인 거 알 거다.", "솔직히 말해 봐라. 좋아할 수도 있을 거 같은데" 등의 댓글을 남겼다.

  • 검색
    실시간 뉴스